삼배

 

   반가운 사람을 만나게 되면 마음에서 우러나오는 기쁨과 존경을 표시하는 것이 인사이며, 서양에서는 악수나 포옹을 하는 반면, 동양의 사상, 특히 유교나 도교에서는 두 손을 공손히 모아 허리를 정중히 굽혀 고개 숙이며, 그중에서도 최대의 겸손과 예의를 표현하는 것이 큰 절(경배)입니다.

 

   Ki California의 기선 수련은 도교의 사상을 담은 수련법으로 대자연을 경외의 대상으로 합니다. 우리 자신을 포함한 모든 만물은 대자연에서 와서 그 속에서 살다가 그 속으로 돌아가는 자연의 일부임을 자각하고 그 대자연을 대표하는 삼재(三才)인 천지인(天地人) 즉, 한없는 사랑으로 베풀어주는 대자연(하늘과 땅) 그리고 현재의 나를 있게 해준 조상님의 사랑에 감사를 담아 예를 표현하는 것이 삼배이며, 다르게 표현하면 자기 자신에게 담겨져 있는 삼재(영혼, 마음, 육신)에 대하여 지극한 감사를 올리는 것입니다.

   종교적 사고에서 벗어나 사람에게 인사하듯 대자연에 대하여 경외와 감사를 담아 예의를 표현하는 것이 기선 수련의 시작과 끝에 하는 삼배의 참된 의미입니다.

 

천존 :

 

   도교에서 우주 만물을 부르는 명칭을 천존이라고 합니다. 우주만물 삼라만상은 음양으로 이루어져 있으며, 보이고 만져지는 형태를 갖춘 형이하학과 보이지는 않지만 물체의 내면에 존재하는 법칙이 형이상학적으로 공존하고 있습니다. 형이하학에 해당하는 만물을 천존이라 하고, 형이상학에 해당하는 것을 우주의 법칙은 우주의 마음, 부모님의 마음과 같다하여 의인체로 천존님이라고 합니다. 즉, 천존님이라 함은 음양과 오행이 있기 이전인 태극(太極), 태극보다 이전인 일원(一元)인 기, 에너지, 법칙을 뜻합니다. 여러 단체에서 말하는 공, 허, 태극, 무극, 하느님, 우주의 마음, 신(神) 등과 비슷한 의미입니다.

 

   천존님은 어떠한 형상이 아닌 관념이며, 우주를 움직이는 것은 우주의 천존님, 지구를 움직이는 것은 지구의 천존님, 나를 움직이는 것은 나의 천존님이 됩니다. 이 모든 것은 둘이 아니며 하나이며 그것은 빛과 바람과 기로써 살아 있는 천존님이 존재하고 있음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그런데 대부분의 사람들은 자신이 천존이고, 부모의 마음을 담고 있고, 우주의 마음을 담고 있고, 신의 마음을 담고 있음을 망각하고 살아가고 있습니다. 스스로 수신하고 갈고 닦으면 참된 자아(원심회귀, 참 나, 진아, 신성, 양심)를 찾으면 그가 곧 작은 천존이며, 또 하나의 신(神)임을 자각하는 것이고 나아가서 자기 자신이 아닌 다른 사람, 다른 만물들도 하나의 신적인 존재임을 깨달아 가는 것이 수행이고, 깨달음입니다. 이러한 깨달음을 전 인류가 공유했을 때 서로 존중하고, 아끼고 사랑하지 않을 수 없게 되는 것입니다. 그것이 도교에서 말하는 태평성대요, 이화세계요, 신선들이 사는 선경이 되는 것입니다.

 

 

오행, 음양, 태극, 일원

 

   목화토금수를 오행이라고 합니다. 오행의 조화에 따라 상극과 상생으로 변하면서 기의 흐름이 바뀌고 오장육부에 영향을 미쳐 육체적인 건강뿐 아니라 정신적에 면에도 변화를 일으키게 됩니다. 그래서 한의학을 비롯한 동양 철학의 기본이 오행이며, 이 오행은 음양의 변화에 따라 작용을 받게 되는데 음양만 제대로 균형을 맞추어져도 오행은 자연스럽게 조화를 이루는 것이 자연의 이치입니다.

 

   그리고 태극은 음양으로 나누어지기 이전의 단계로 음양이 하나로 합일되어 있는 상태를 뜻합니다. 음양이 구분되지는 않았지만 음양의 모든 원소를 담고 있어 언제라도 환경이 맞으면 음양으로 분화할 수 있는 단계입니다. 모든 생명의 시작점이 이 태극이므로 생명체의 잉태된 그림은 이렇게 태극모양을 띄게 되는 것입니다. 대부분 도교에서 태극 모양을 주장하는 것이 생명의 시작점을 의미하는 것입니다.

 

   태극보다 앞선 단계는 일원으로 음양도 태극도 존재하기 이전의 에너지 또는 진동, 생명 그 자체를 뜻하는 관념입니다. 음양의 모습도 발견할 수 없는, 아무 것도 없는 것 같지만 그 속에는 무엇인가 담겨져 있는 빈공간과도 같은, 그래서 공(空), 무(無), 태허(太虛) 등으로 표현하는 기(氣)의 근원으로 보고 있습니다. 하늘12진법 수련은 이렇게 태극 이전의 일원,  생명의 원기를 갈고 닦아 하늘의 마음을 되찾는(원심회귀,  양심, 부모의 마음) 것을 수련의 목적으로 하고 있습니다.

 

   그래서 오행의 어버이는 음양이며, 음양의 어버이는 태극, 태극의 어버이는 일원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예약 및 문의 :

760-961-5787

213-663-8242